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지식in

다제내성균, 칸디다 아우리스(C. auris)의 위협

 

BioINwatch(BioIN+Issue+Watch): 19-56
다제내성균, 칸디다 아우리스(C. auris)의 위협

 

◇ 최근 항생제 내성 진균인 칸디다 아우리스(Candida auris)의 감염 사례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어, 미국 CDC는 전세계적인 확산 가능성을 경고. 또한 최근 연구결과에 따르면 지구 온난화가 C. auris와 같은 새로운 곰팡이 질병의 출현에 중추적인 역할을 한다고 주장


▸출처 : 미국 질병통제센터 홈페이지(www.cdc.gov), STAT, The superbug Candida auris is giving rise to warnings - and big questions, 2019.7.23.; 질병관리본부(www.cdc.go.kr),;  ScienceDaily, Rise of Candida auris blamed on global warming, 2019.7.23

 

■ 최근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항생제 내성 칸디다 아우리스 (Candida auris)의 글로벌 확산 가능성을 경고(2019.4)


 ○ 칸디다 아우리스(C. auris)는 칸디다속(Genus Candida)에 속하는 진균으로, 2009년 일본에서 최초로 보고된 이후, 한국, 미국, 인도, 이스라엘, 영국, 스페인, 쿠웨이트 등 30개국 이상에서 감염 사례가 보고
  - 국내에서는 2009년 중이염 환자에서 15건 보고되었고, 다기관 조사 연구에서 칸디다 아우리스 전신감염 3건이 확인 및 보고되었으며 이중 2건은 패혈성 쇼크로 사망
  - 미국의 감염 사례는 685건(2019.5.31일 기준)으로 뉴욕주(336건), 뉴저지주 (124건), 일리노이주(180건), 플로리다주(20건) 등 12개 주에서 보고 

 

 < 칸디다 아우리스의 감염사례 발생국가, 2019.5.31.일 기준 >

 

noname01.jpg

 

출처 : 미국 질병통제센터 홈페이지(https://www.cdc.gov/fungal/candida-auris)

 

 ○ C. auris는 심각한 건강의 위협이 되는 새로운 곰팡이로, CDC는 3가지 주요한 이유로 우려
  - 다제내성(multidrug-resistant) 가능성이 있어 칸디다 감염증 치료에 흔히 사용되는 여러 가지 항진균제에 내성을 보임
  - 표준검사 방법으로는 확인이 어려워 특수장비가 없으면 다른 균으로 오인할 수 있어, 부적절한 관리로 이어질 수 있음
  - 의료환경에서 감염이 확산되고 있어 입원환자가 감염되었는지 신속하게 파악하여 확산방지를 위해 특별한 예방조치를 취하는 것이 중요


 ○ C. auris 감염은 일반적으로 이미 심각한 질병 상태인 사람(입원 환자, 노인 요양원 등)들에게서 주로 발생
  - 칸디다  감염은 항진균제인 Echinocandins로 대부분 치료할 수 있으나, 일부 3가지 주류 항진균제 모두에 내성이 있어 치료하기 어려울 수도 있는데, 이때는 고단위 복합 항균제를 사용하여 치료 시도 필요 
  - C. auris 감염환자는 병원이나 노인 요양원과 같은 건강관리 시설에서 발생
   ※ 특히 이 곰팡이는 없애기가 정말 어렵기 때문에 오염된 병실의 침대 난간, 의자, 탁자, 창틀, 간호사의 피부 등에 생물막(biofilms)을 형성하여 다음 환자로 전파  
  - 이미 심각한 질병을 가진 사람들에게 감염되므로 사망할 경우 사망의 원인을 판별하는 것이 또 다른 문제로 남음
   ※ CDC는 제한된 수의 환자정보를 바탕으로 볼 때 C. auris 감염환자의 사망률은 30∼60%로 추정된다고 보고. 그러나 이들 중 많은 환자들은 감염 이전에 갖고 있던 다른 심각한 질병으로 사망위험을 증가했다고 말함 


 ○ 최근 미국의 뉴욕, 뉴저지 및 일리노이주 등에서 감염환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어, CDC는 C. auris를 급박한 위협(Urgent Threat) 등급으로 조정했다고 밝힘(2019.4)
  - 효과적인 의약품(항생제, 항진균제)이 새롭게 발견되지 않은 한, 감염위험이 급격히 증가할 것으로 전망
  - 타임즈에 따르면 항생제 내성균 문제를 해결하지 못한 채 2050년이 되면 전세계적으로 매년 1,000만 명이 사망할 것으로 예측
   * TIME, Superbugs Are Nearly Impossible to Fight. This Last-Resort Medical Treatment Offers Hope, 2017.12

 

■ 지구 온난화가 Candida auris와 같은 새로운 곰팡이의 출현에 중요한 역할을 했을 수도 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


 ○ 미국 존스홉킨스 대학(Johns Hopkins Bloomberg School of Public Health)의 Arturo Casadevall 박사 연구진은 지구 온난화가 C. auris의 출현에 중추적인 역할을 했을 수 있다고 주장

 

...................(계속)

 

☞ 자세한 내용은 내용바로가기 또는 첨부파일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