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주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정책/성과

유영민 장관,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RI신약센터 개소식 참석

 

유영민 장관,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RI신약센터 개소식 참석
- 방사성동위원소(RI) 이용 국내 신약개발 원스톱 지원 기대 -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유영민 장관은 8월 8일 서울 노원구 공릉동 한국원자력의학원 국가RI신약센터(KRICP, Korea RadioIsotope Center for Pharmaceuticals) 개소식에 참석해 관계자들과 국내 신약개발 생태계 구축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였다.

ㅇ 국가RI신약센터는 국내 독자적인 방사성의약품 개발은 물론 국내 제약사들의 신약개발 과정에서 방사성동위원소를 이용한 안전성·유효성 검증작업을 지원할 목적으로 2013년부터 약 6년간 938억원의 예산이 투입되어 구축되었다.

 
방사성동위원소 이용 신개념 치료기술 개발 플랫폼 구축 사업
◇ (사업기간/예산) ’13.9~’19.12(6년) / 938.47억원
◇ (사업규모) 건물 17,112㎡(지상 7층), 신약개발지원시설및 방사성의약품 연구·생산 시설
◇ (주요시설) 초감도가속질량분석기, 소동물 영상평가시설, 방사성동위원소 기반 비임상평가시설, 마이크로도즈 임상시험시설, 방사성의약품 생산시설 등
 
ㅇ 이날 개소식에는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을 비롯해 출연연·학회·협회 관계자와 관련 업계 대표 등 약 200여명이 참석하여 국가RI신약센터의 개소를 기념했다.


□ 유영민 장관은 격려사에서 “국가RI신약센터는 신약 개발을 위한 다양한 시험·평가 시설을 갖추고 있으므로 국내 연구자들과 관련업체들의 블록버스터 급 신약 개발 도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우리 의약 기술이 세계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줄 것을 요청했다.

ㅇ 아울러, “RI신약센터의 방사성의약품 평가 및 생산 시설을 통해 희귀·난치 질환 환자들의 치료를 위한 방사성의약품 국내 도입또는 생산이 가능하다.”라고 언급하며, 관련연구 지원을 지속하여 국민들이 건강하게 오래 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계속)

 

☞ 자세한 내용은 내용바로가기 또는 첨부파일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목록으로